[학교생활] 학기말 시험감독보조 조교(TA) 쓰나미

Edited by Leun Kim

Osaka-University-TA-02
공통교육센터 앞 (共通教育センター)

 
석사논문 마감일이 코앞으로 다가오면서 수학과에서 맡고 있는 과목들의 조교(TA) 대리를 부탁하는 친구들이 많아졌다. 석사논문이야 여름에 이미 완성해 두었기 때문에 이것저것 시험감독 보조를 신청하게 되었다. 그러다 보니 맡게 된 공통교육과목(共通教育科目) 시험감독 보조 조교가 무려 5개나..!
 
   – 1月22日(水) 3限 「線形代数学B」
   – 1月23日(木) 1限 「線形代数学B」
   – 1月23日(木) 3限-4限 「解析学B」
   – 1月27日(月) 3限 「数学概論B」
   – 1月30日(木) 3限-4限 「解析学B」
 
시험감독 보조 TA의 가장 큰 힘든점은 시험이 끝날 때 까지 계속 서 있어야 한다는 것이다. 뭐 그것 이외에 하는 일은 거의 없다.. 시험용지를 나눠주고 회수하는 것, 교실 형광등 불을 끈다는 것 정도.. 뭐 어쨌든 예상 외의 소소한 수입이 들어오니 좋다!
 

Osaka-University-TA-01

업무가 끝나고 노동의 댓가를 받기 위해 이학연구과로 이동중..

 

 
I was born and raised in Daegu, S. Korea. I majored in electronics and math in Seoul from 2007 to 2012. I've had a great interest in math since freshman year, and I studied PDE in Osaka, Japan from 2012-2014. I worked at a science museum and HUFS from 2014 in Seoul. Now I'm studying PDE in Tokyo, Japan. I also developed an interest in music, as I met a great piano teacher Oh in 2001, and joined an indie metal band in 2008. In my spare time, I enjoy various things, such as listening music, blogging, traveling, taking photos, and playing Go and Holdem. Please do not hesitate to contact me with comments, email, guestbook, and social medias.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