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MS 일본 초특급 보낸 다음날 배송된다?!

Edited by Leun Kim

요 근래 일본으로 이것저것 서류 보낼 일이 많아서 우체국 EMS 일본 택배를 많이 이용하는 중에 알게된 서비스. EMS 자체가 특급이지만 그 중에서도 보낸 다음날 배송되는 EMS 초특급이라고 있다. 기존의 EMS 프리미엄과는 다른 상품. 우체국 EMS 특송 홈페이지에서도 깨알같이 적혀 있어 잘 찾기가 힘들다.
 
EMS 일본 초특급 보낸 다음날 배송

EMS 기존 요금에 4,500원만 추가하면 다음날 배송시킬 수 있다. 몇 가지 제약이 따르는데 위 사진에서 보다시피 일본 도쿄, 오사카 지역만 한정되고, 홍콩, 싱가포르, 베트남 등 주변국으로 보내는 EMS에만 EMS 초특급으로의 업그레이드가 가능하다. 국내 서울의 모든 우체국에서 접수가 가능하지만 오전 10:30까지 접수를 해야 한다. 거기다 월~목만 가능하고 금요일에는 EMS 초특급 접수를 받지 않는다. 금요일날 보내서 월요일날 일본으로 배송되게 하려면 가격이 좀 비싸지만 EMS 프리미엄을 이용해야 한다. EMS 프리미엄의 경우 UPS가 물건을 건네받아 대신 배송해 주는데, 택배의 경우 세관이 EMS보다 훨씬 까다로워 오히려 일반 EMS보다 운이 나쁘면 시간이 더 많이 걸리는 안습 사태가 발생할 수도 있다… 물론 서류인 경우 EMS 프리미엄이나 EMS 초특급이나 거의 보낸 다음날 오전에 배송된다.
 
 

EMS 일본 초특급 보낸 다음날 배송

우체국 EMS 홈페이지에서 초특급 우편 대상 지역이라는 버튼을 클릭해 보면 위 화면이 나타난다. 도쿄, 오사카 모든 지역에 가능한 것이 아니라 도쿄의 경우 치요다구 츄오구 등 몇 개 지역으로 한정되어 있다. 그러나 도쿄도는 왠만해선 다 가능한 듯 하다. 필자가 보내 본 결과 위 지역이 아닌 곳도 EMS 일본 초특급 택배가 가능했다. EMS 일본 초특급을 포함해서 EMS 초특급 서비스를 5줄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EMS 일본 초특급 보낸 다음날 배송

 

  • 가능 지역은 일본 도쿄, 오사카, 홍콩, 싱가폴, 베트남이다.
  • 서류만 가능하고 접수 다음날 오전~오후2시 경 배송된다
  • 서울 지역 우체국에서만 접수하고 월~목 오전 10:30 이전 접수만 가능하다.
  • 주소는 현지어로 표기해도 된다(EMS 프리미엄의 경우 영어로만 해야된다)
  • 요금은 기존 EMS에 +4500원 이다.

 

 
I was born and raised in Daegu, S. Korea. I majored in electronics and math in Seoul from 2007 to 2012. I've had a great interest in math since freshman year, and I studied PDE in Osaka, Japan from 2012-2014. I worked at a science museum and HUFS from 2014 in Seoul. Now I'm studying PDE in Tokyo, Japan. I also developed an interest in music, as I met a great piano teacher Oh in 2001, and joined an indie metal band in 2008. In my spare time, I enjoy various things, such as listening music, blogging, traveling, taking photos, and playing Go and Holdem. Please do not hesitate to contact me with comments, email, guestbook, and social medias.



This entry was posted in Others and tagged , , by Leun Kim. Bookmark the permalink. All rights reserved (c) 2007-2016 Leun Kim.
Trackback URL : http://www.leunkim.com/others/ems-japan/trackback/

2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