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타임(1tym) Without You

COVER1tym

창고 정리하면서 폴더 뒤적뒤적 거리던 중 또 옛날 노래 듣고 있다… 오늘은 음악 폴더 안에 050210 폴더를 완주했네(05년 2월이면 고2 올라갈랑 말랑 할 때니 허허..). 아마 이 폴더가 아이리버 mp3폴더 전체를 백업하면서 외장하드 창고로 따라 들어온 듯. 그간 잊고 지냈던 … Continue reading

우리앞의 생이 끝나갈 때 (1989) 무한궤도 1집

무한궤도 신해철

로드 오브 메이저 이후 거의 1년반만에 이 폴더를 업데이트 하는군…;     얼마 전에 신해철 사망 1주기라고 TV에서 이것저것 하던데 나도 오랜만에 신해철 노래를 좀 들어 봤다. 여기서 소개하려는 노래는 무한궤도 1집에 있는 “우리앞의 생이 끝나갈 때” 라는 1집 타이틀 … Continue reading

2015년 4월 10일의 일상 – 홍대 / 여의도 윤중로 벚꽃축제

Hongdae-02

여의도 윤중로 벚꽃축제에서   오늘은 캠코더만 들고 마음의 고향 홍대 갔다가 오는 길에 여의도 벚꽃축제를 탐방. 혜화역에서 홍대까지 버스 한방에 가는게 있어 정말 다행이다..   홍대정문에서 오른쪽으로 구부러진 도로. 이 도로는 이런저런 이유로 꽤나 많이 다녔었다. 많은 사람들과 나름 많은 … Continue reading

로드 오브 메이저(ロードオブメジャー) – 소중한 것(大切なもの) (2002)

로드 오브 메이저

최근 드러머 S군의 소개로 알게 된 밴드. 2002년 방영된 테레비도쿄의 하마라자(ハマラジャ)의 “로드 오브 메이저”라는 프로그램을 통해 기획된 밴드이다. 이 프로그램은 전국 각지에서 멤버 4명을 선발, 100일 동안 전국 50곳을 돌아다니며 라이브를 하고 자작곡의 싱글앨범이 오리콘차트 50위 이내에 들어가면 메이저 데뷔, … Continue reading

독일 스래쉬 메탈 밴드 디스트럭션(Destruction) 일본 투어 관람기

Osaka-Destruction-Metal-Band-Namba-Rockets-Club-22

독일 스래쉬(Thrash) 메탈 밴드 디스트럭션(Destruction)의 일본 투어 중 오사카 공연을 다녀 왔습니다. 이번 투어 오프닝 무대를 제 고등학교 친구가 드럼을 치고 있는 Metamorphosis가 서게 되었다고 해서 초대 받았기 때문! 도쿄-나고야-오사카 투어였는데 오사카 공연은 남바 덴덴타운 부근의 클럽 Rockets에서 한다고 합니다! … Continue reading

우메다 길거리 공연 (梅田 ストリート ライブ, 130808)

  우메다 요도바시 카메라에 기계식 키보드를 사러 갔다가 몇몇 분들이 길거리 공연을 하고 있길래 찍어 보았습니다. 우메다에 갈 때 마다 길거리 공연을 보곤 합니다. 항상 다음에는 캠코더를 들고 가야지 생각만 했는데 이번에는 정말로 들고 갔습니다 하하.         … Continue reading

Glenn Gould – Mozart Piano Sonata No.11 K.331 (1st Mov.)

글렌굴드

  중3무렵까지 저는 모차르트의 광팬이었습니다. 심지어 당시에는 그의 모든 곡들의 쾨헬넘버까지 외우고 있었죠 헤헤 (당시에는 모차르트만 듣다 보니 신기하게 자동으로 기억되더군요, 뭐 물론 지금은 아닙니다). 모차르트 피아노 소나타 중에서 제가 가장 좋아하는 악장을 소개합니다. 그것도 제가 가장 좋아하는 피아니스트인 굴드의 … Continue reading

Suwanai – Tchaikovsky Violin Concerto in D major op.35 (3rd Mov.)

스와나이 바이올린

요즘 또 다시 바이올린 연주곡들을 듣고 있습니다. 그 부작용으로 바이올린을 배우고 싶다는 욕구가 또 활활 타오르네요(뭐 매번 겪는 일이지만). 이번에 소개할 곡은 너무나 유명한 차이코프스키 바이올린 협주곡 1번의 3악장입니다. 1990년 최연소로 차이코프스키 콩쿨을 우승하면서 화려하게 데뷔, 일약 스타덤에 오른 Akiko … Continue reading

Eldar – Sweet Georgia Brown

보유중인 몇 안되는 재즈 앨범 중 하나. 재즈 피아니스트 Eldar 의 Sweet Georgia Brown. 트럼펫 주자였던 같은반 친구를 통해 재즈 입문을 하고 있었던 고2 무렵이었을까, 때마침 매월 받아보던 월간객석에서 재즈 피아노계의 신동 느낌으로 소개가 되어 있어 무심코 사 버렸던 앨범. … Continue reading

인피니트 명곡 모음 (Infinite)

인피니트 하얀고백

개인적으로 선별한 인피니트의 명곡.. 물론 인피니트도 좋아하지만, 제가 스윗튠(Sweetune)의 작곡가들을 좀 좋아하나 봅니다.   1. 환상그녀     2. 니가 좋다     3. 하얀고백 (Lately)     4. 그 해 여름   Related Posts ?[학교생활] 학기말 시험감독보조 조교(TA) 쓰나미오랜만에 … Continue reading

Soul Company – 천국에도 그림자는 진다

소울컴퍼니 천국에도 그림자는 진다

  고등학교 때 많이 들었던 노래. 중간에 최적화 목소리가 너무 매력적이어서?!   Related Posts ?유이(YUI) – 굿바이데이즈(Goodbye Days)Taru – Kiss Kiss (cover)Lang Lang진로 고민 – 세븐몽키(잠실 석촌호수) ~ 뚝섬유원지양화대교 카페 – 전망좋은 카페 그루나루

Taru – Kiss Kiss (cover)

타루 키스

고등학교 1학년 때 경제담당 ‘도’선생님께서 좋다고 추천해 주셔서 엄청 들었던 곡. 개인적으로 아래의 Taru (타루) 가 부른 버전이 가장 좋네요. Taru (타루) 의 목소리와 곡이 묘하게 잘 어울리는 것 같습니다.   Related Posts ?Soul Company – 천국에도 그림자는 진다Mikhail Pletnev … Continue reading

Paniyolo – 記憶

Paniyolo

  잘 알려지지 않은 아티스트입니다. 예전에 밴드활동 할 때 베이스 치던 L군의 추천으로 들어 보았는데 굉장히 좋네요. 중학교 3학년이었나요. 한창 뉴에이지에 빠져 있었는데, 다시 그 때로 되돌아 간 듯 한 느낌이..   Related Posts ?오랜만에 방문한 모교페라리 라이트 에센스 브라이트 … Continue reading

Sonata Arctica – Don’t Say a Word

소나타 아티카

  아는 형 중에 소나타 아티카 폐인이 한 명 있는데, 소나타 아티카 곡 중 명곡 하나만 뽑아보라니까 의외로 이 곡을 뽑더군요. 평범한 것 같아서 이유를 물어 봤더니 이런 명언을 남겼죠. “미드템포의 적절한 스피딕과 멜로딕의 조화” 라고…… 다음에는 같이 밴드 생활을 … Continue reading

Buckethead – Lone Sal Bug

bucket01

  우연히 서빌리를 통해 알게된 버켓헤드의 곡. 이 곡을 처음 들었을 때에는, 마치 트랙 길이가 무한대인 원곡에서 5분 정도 잘라내어 우리들에게 잠깐 들려주는 듯한(?) 느낌을 받았습니다. (이건 뭔 개소리야!) 그리고 아래는 또 다른 좋아하는 곡들 중 하나.   Related Posts … Continue reading

라온제나 – 보컬의 매력에 빠지다.

index

유튜브에서 이것저것 듣다가 우연히 발견하게 된 밴드. 이름은 ‘라온제나’ 라는군요.  무엇보다도 보컬톤이 너무 마음에 들어서 요즘 계속 듣고 있네요 ㅎㅎ   라온제나 – 음악시간(커버), 대학로 마로니에 공원     라온제나 – 월급타고파, 2011년 LUCAUS @중앙대 해방광장       Related … Continue reading

Horowitz in Moscow.

호로비츠

  말이 필요 없는 연주… 끝나고 바로 박수가 나오지 못하는 이유는 아마 그가 살아온 삶과 공연 장소의 특수성 때문일 겁니다.   Related Posts ?[학교생활] 학기말 시험감독보조 조교(TA) 쓰나미2014년 10월 9일의 일상 (영화 “소년, 소녀 그리고 바다” 관람기)[여름 휴가 02] 장기자랑과 … Continue reading

글렌굴드의 모차르트 – Gould plays Mozart.

글렌굴드

  앞의 포스팅을 하고 보니 저의 유년기를 함께 했던 굴드도 빼 놓을 수 없겠군요.. 굴드를 처음 알게 된 것은 중2 특별활동 시간이었나요. 자기 취미에 맞게 수업 대신에 밖에 놀러 다니는 제도였었는데 저는 음악감상반이었더랬죠. 대구 시내의 하이마트라는 오래된 음악감상실이 있었는데, 당시 … Continue reading

Page 1 of 3123